삭고 (朔鼓)

[전통공예]

주요내용

전통공예 상세정보 주요내용
용도 삭고(朔鼓)는 선창하는 작은 북이다. 북쪽에 배치한다. 삭고를 연주하면 큰 북을 따라 친다. 전정에서 연주하는 악대에 사용되는 악기이다.
재료 가죽, 나무, 안료, 쇠
도구 및 제작과정 1) 북을 걸 가자(架子)의 받침대는 4방향을 향한 4마리 호랑이로 만든다. 호랑이는 1마리마다 길이 1尺 7寸 3分, 높이 5寸 5分이다. 호랑이의 등 위로 세운 2개의 기둥[珠柱]은 기둥 높이 4尺 2寸 3分, 너비 2寸 1分, 모서리 1寸 7分이다. 2기둥 사이는 2尺 7寸 5分이다. 기둥의 중앙에 세우는 화광(火光)은 너비 6寸, 높이 8寸 5分이다. 좌우 기둥 위에는 용 머리를 배치한다. 2) 가자의 중간 아래에는 북을 걸 쇠고리를 만든다. 3) 북통은 길이 2尺 6寸 3分, 가운데 둘레 6尺 2寸 3分의 나무로 만든다. 북통 좌우에는 지름 1尺 4寸 4分의 가죽을 댄다. 북통과 가죽은 둥근 쇠못으로 촘촘하게 박는다. 북통 위 표면 바탕에는 연꽃을 그린다. 능화형(菱花形) 안쪽에는 1마리의 나는 새 모양을 그린다. 4) 북을 치는 퇴(槌)는 나무로 만든다.* * : 퇴(槌)를 만드는 방법은 『악학궤범』 권6, 아부악기도설 중 건고(建鼓)를 참고.

원문정보

전통공예 상세정보 원문정보
출전 악학궤범 권6, 아부악기도설(雅部樂器圖說)
원문 이미지 삭고 사진
원문텍스트 文獻通考云儀禮大射一建鼓在其南東鼓朔鞞在其北詩曰應田縣鼓先儒以田爲朄則朔鼓皆小鼓也以其引鼓故曰朄以其始鼓故曰朔○按朔鼓亦名朔鼙娼始之鼓用於殿庭軒架.
번역문 『문헌통고(文獻通考)』에는 이렇게 되어 있다. 『의례(儀禮)』 대사례(大射禮)에 “건고(建鼓) 하나는 남동(南東)에 있고, 고삭비(鼓朔鞞)는 북(北)에 있다.”로 되었다. 한편 『시경(詩經)』에 ‘응전현고(應田縣鼓)’란 귀절이 있는데, 선유(先儒)가 “그 전고(田鼓)는 인고(朄鼓)이다.”라고 주(註)하였으니, 인고(朄鼓)나 삭고(朔鼓)는 모두 작은 북이다. 그 작은 북으로 큰 북을 인도(引導)한다 하여 인고(朄鼓)라 하고, 작은 북으로 큰 북을 시작하게 한다 하여 삭고(朔鼓)라고 한다. ○ 상고하건대, 삭고(朔鼓)는 또 삭비(朔鼙)라고도 하는데, 선창(先唱)하는 북으로 전정헌가(殿庭軒架)에 쓰인다.

유물정보

전통공예 상세정보 분석정보
유물소장처 국악박물관(國樂博物館)
형태 이미지 삭고 사진
크기 높이 181.5cm
유물도판출처 국악박물관, 『국악박물관』, 2013, p.21.

분석정보

전통공예 상세정보 분석정보
IPC분류코드 G10D 13/02
키워드 악기, 제향, 조회, 전정, 삭고(朔鼓), 북, 가죽 공예, 목공예, 칠공예, 용 머리 형태, 불꽃 형태, 능화 모양, 새 모양

발행정보

전통공예 상세정보 중 발행정보
DB공개일자 2013년 12년 31일
TKOI [?]

한국전통지식포탈의 개별 콘텐트에 부여되는 객체식별자(Traditional Knowledge Object Identifier)로써, 해당 콘텐츠에 대한 항구적인 접근 경로에 활용됩니다.

형식:
http://tkoi.koreantk.com/[TKOI]
예시:
http://tkoi.koreantk.com/TKOI:KTKP-TSS-0000045749
TKOI:KTKP-CRA-0000222995
덧글입력
0/250
썸네일

전체댓글수 0

회원로그인

아직 계정이 없으신가요?
회원가입을 하시면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